홈 > 기증자전시실 >옥구농민항쟁

옥구농민항쟁

옥구농민항쟁 전시공간

1927년 11월 옥구 서수면의 이엽사(二葉社) 농장에서 일어난 옥구농민항쟁은 가혹한 일본인 지주의 수탈에 맞서 저항한 대표적인 소작농들의 저항운동이다.

옥구농민항쟁은 이엽사 농장이 무려 수확량의 75%를 소작료로 요구하여 소작농들이 서수농민조합의 간부를 중심으로 이엽사 측에 소작료 인상에 대하여 항의하면서 시작되었다. 일본인 관리인이 농민들의 요구사항을 거절하자 농민들은 소작료 납부를 거부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서수주재소의 일본 경찰은 농민조합장 장태성을 검거했고, 지도자의 검거에 분노한 소작농 500여명은 임피(200여명)와 서수주재소(300여명)를 습격해 검거된 조합장을 구출했다. 하지만 농민조합의 간부들은 군산경찰서의 일본경찰에 의해 다시 검거되었고, 모두 재판에 회부되었다.

옥구농민항쟁은 조선인 소작농이 소수의 지도자에 의해서가 아니라 자발적으로 일본인 경찰에게 직접 맞서 적극적으로 참여했다는 데에 큰 의미가 있는 항일독립운동이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군산근대역사박물관 에서 제작한 "콘텐츠"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저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수 있습니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한줄의견등록
  • 담당 : 이현종 연락처 : 063-454-7873
[54021]전라북도 군산시 해망로 240     박물관 사무실 063.454.7872 ~ 7875     박물관 안내소(인포메이션):063.454.5953     FAX 063.443.8284
COPYRIGHTS (C) Gunsan Modern History Museu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