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보도자료

참여마당 보도자료
시민과 함께하는 3.1전시관 가을음악회 개최

2019/10/14 609

시민과 함께하는 3.1전시관 가을음악회 개최

군산근대역사박물관(이하 박물관)20191019일부터 127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530분경에 분관인 구암동 3.1 전시관에서 시민과 함께하는 3.1전시관 가을음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음악회는 현재 군산시립교향악단에 소속된 연주자와 군산관내 음악인 등 4인이 모여 어려운 지역여건 속에서 시민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주고자 계획하게 되었으며, 3.1운동기념관에서 1019일 첫 공연을 시작으로 3.1운동기념관 야외무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음악회의 주요 공연자로는 군산시립교향악단에서 근무하는 꼬냑힌 알렉산드로(이하 샤샤”), 스키바 테티야나(이하 따냐”)씨로 군산에 거주하는 공인으로 군산시민에게 도움이 되는 재능기부 자원봉사활동을 찾던중에 근대역사박물관과 함께 구암동 3.1전시관에서 가을음악회를 준비하게 되었다.

음악회는 바이올린에 샤샤, 비올라에 따냐, 피아노 강현, 사회 김정자씨가 준비하며, 주요연주곡으로 우리민족의 대표곡인 아리랑을 대표곡으로 계절별 느낌과 민족정신을 함양할 수 있는 곡을 선정하여 매회 아름다운 화음을 선보일 계획이다.

박물관 관계자는 박물관은 다양한 형태의 재능기부자를 연중모집하여 직능형 자원봉사자 운영으로 봉사자 개인의 만족도 및 자긍심을 높이는 자원봉사 활동을 운영하고 있으며, 예술가의 재능기부를 통하여 3.1전시관이라는 의미있는 공간에서 시민들에게 문화적 향유를 누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음악회를 기획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박물관의 분관인 3.1전시관은 군산3.1운동의 발상지인 구암동산 성역 내에 위치한 곳으로 금강의 노을이 아름다운 역사의 공간이다. 이 공연에는 구암동 주민센터와 구암3.1운동기념사업회가 함께하여 더욱 의미있는 공연이 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