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보도자료

참여마당 보도자료
하반영 “매일, 새로움을 느끼다” 작품전 개최

2016/01/07 15:15:13 3067

군산근대역사박물관(이하 박물관)은 분관인 장미갤러리에서 동양의 피카소로 불리던 하반영 화백의 매일, 새로움을 느끼다작품전을214일까지 개최 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하반영 화백이 군산시에 기증한 작품 중 자연에 대한 남다른 사랑을 느낄 수 있는 정물화, 풍경화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주제로 전시하고 있다.

 

하반영 화백(1918~2015)7세때 수묵화를 그려 천부적 재능을 인정받았으며 이후 국내외에서 민족과 자연을 소재로 한 그림을 그려왔다. 개인전 50, 해외 초대전 10, 국제전 150여회를 치른 하반영 작가는 2013년 군산시에 작품 100점을 기증하여 군산시민 뿐만 아니라 많은 관람객들에게 그의 작품세계를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였다.

 

박물관에서는 근대산업유산예술창작벨트 조성사업으로 복원된 근대건축물중 하나인 장미갤러리를 활용하여 20146월부터 1층은 화하반영 선생님의 유품인 화구 전시 및 영상을 상영하는 하반영 자료실로, 2층은 상설전시장으로 운영하고 있다.

 

 

박물관 관계자는 우리나라의 정신과 아름다움을 강조해 온 하반영 작가의 자연에 대한 애정과 그의 특별한 조형 감각을 이번 전시회를 통해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하였다.

  • 파일없음